[REVIEW] 강우방의 눈, 조형언어를 말하다

영기화생론 탄생까지…원로 미술사학자의 40여년 담은 사진展

국립문화재연구소(소장 최종덕)와 일향한국미술사연구원(원장 강우방)이 지난 1월 9일부터 1월 20일까지 인사아트센터에서 <강우방의 눈, 조형언어를 말하다> 사진전을 공동개최했다. 이번 전시는 지난해 11월 미술사학자인 강우방 원장이 지난 40여년 간 촬영한 7만여 점의 사진을 국립문화재연구소 기록관에 기증한 것을 계기로 마련됐다. 강 원장은 “이 전시는 인류의 조형예술 대부분을 차지하는 문양을 100% 풀어내기까지의 이야기다. 국내외 수많은 답사와 연구 끝에 동서양인의 마음은 하나라는 진리를 깨쳤으며 조형언어의 존재와 문법을 발견했다. 그 무한한 조형의 세계는 용으로 풀어내는 저서로 출간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왼쪽부터) 윤영희 작가, 전시 영상을 담당한 김영중 사진 작가, 강우방 원장

1층 전시장에서는 강 원장이 그간 촬영한 7만여점의 사진 중 회화, 조각, 공예, 자연과 조형 등 분야별로 선별된 500여점의 영상을, 2층 전시장에서는 채색분석법을 상세히 보여주는 작품, 실측도면, 저서 등을 공개, 원로미술사학자의 역정과 문화유산의 옛 모습을 재조명했다.


저자에 관하여

월간민화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