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간민화
검색

검색

카테고리

정렬 기준

태그
근대기 민화분야의 전개방향에서 ‘이왕직李王職(전 황실 궁내부)미술품제작소’ 운영을 빼놓을 수 없다. 왜냐하면, 이왕직미술품제작소에서는 왕실의 필요에 따라 민화의 주요 소재인 〈십장생도〉, 〈봉...
artminhwa 2018.03.11
민화명칭의 형성에 앞서 18, 19세기에는 민화를 ‘속화俗畵’라 불렀다. 18세기말 강이천姜彛天(1768~1801)은 <한경사漢京 詞>라는 시를 통해 광통교 기둥에 걸고 파는 속화에 대해 읊 었다. 19세기 전반...
artminhwa 2018.02.13
19세기 말 지전, 병풍전에 이어 20세기 들어서 는 서화포와 서화관이 서화 판매를 대신했다. 이때의 서화포와 서화관은 과거의 지전, 병풍 전과는 달리 그림을 보다 전문적으로 취급하였 다. 이로써 미술품의 유통이 ...
artminhwa 2017.11.17
19세기 말부터 민화류는 광통교 부근의 지전·향전·병풍전에서 활발하게 유통되었다. 당시의 광통교 지전·향전·병풍전에서는 순수한 민간사회의 의식을 담은 내용의 그림만이 아닌 사대...
월간민화 2017.08.17
bn
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