μ²œμƒμ˜ μ„ λ…€, μƒˆν•΄λ₯Ό λ…Έλž˜ν•˜λ‹€ μ„ λ…€λ…κΈˆ(δ»™ε₯³η¨η΄)

μ„ λ…€λ…κΈˆ(δ»™ε₯³η¨η΄)

이 글을 읽고 μžˆλŠ” μ—¬λŸ¬λΆ„λ“€μ€ λ―Όν™”μ˜ μ •μ˜κ°€ 무엇인지 잘 μ•Œκ³  있으리라고 μƒκ°ν•œλ‹€. β€˜μž‘κ°€λ₯Ό μ•Œ 수 μ—†λŠ” 그림’, β€˜κ·Έλ €μ§„ 연도λ₯Ό μ •ν™•ν•˜κ²Œ μ•Œ 수 μ—†λŠ” 그림’. λ°”λ‘œ λ―Όν™”μ˜ λŒ€ν‘œμ μΈ νŠΉμ§•μ„ μ„€λͺ…ν•œ 것이닀. λ―Όν™”μ΄ˆλ³Έλ„ 이와 같은 νŠΉμ§•μ„ 가지고 μžˆλ‹€. κ·ΈλŸ¬λ‚˜ μ—¬κΈ° β€˜κ³Όκ°ν•˜κ²Œβ€™ 일반적인 νŠΉμ§•μ—μ„œ λ²—μ–΄λ‚œ λ―Όν™”μ΄ˆλ³Έμ΄ μžˆλ‹€. μ˜€λŠ˜μ€ 이 νŠΉλ³„ν•œ λ―Όν™”μ΄ˆλ³Έμ— λŒ€ν•΄ μ•Œμ•„λ³΄κ³ μž ν•œλ‹€.

무엇을 κ·Έλ¦° 그림인가

μ™ΌνŽΈμ˜ 그림은 κ±°λ¬Έκ³ λ₯Ό μ—°μ£Όν•˜λŠ” 여인을 화면에 가득 차게 κ·Έλ¦° 그림이닀. μ™Όμͺ½ μ•„λž˜μ—λŠ” λ‹€μŒκ³Ό 같은 글씨가 μ“°μ—¬μžˆλ‹€.
β€˜η”²η”³δΊŒζœˆδΊŒεδΈ‰ζ—₯草 δ»™ε₯³η¨η΄(κ°‘μ‹ μ΄μ›”μ΄μ‹­μ‚ΌμΌμ΄ˆ μ„ λ…€λ…κΈˆ)’
λ‹€μ†Œ 보기 λ“œλ¬Έ, μ„ λ…€κ°€ κ±°λ¬Έκ³ λ₯Ό μ—°μ£Όν•˜κ³  μžˆλŠ” 그림인데, ν‘œν˜„ν˜•νƒœλ‘œ 보아 λ¬΄μ‹ λ„λ‘œ μΆ”μ •λœλ‹€. 그림의 μš©λ„λŠ” β€˜μ„ λ…€λ…κΈˆβ€™μ΄λΌλŠ” 제λͺ©μœΌλ‘œλ„ μ‰½κ²Œ μœ μΆ”ν•  수 μžˆλ‹€. 우리 주변을 쑰금만 μžμ„Ένžˆ 보면 μ„ λ…€λ‹˜λ“€μ„ μ‰½κ²Œ λ°œκ²¬ν•  수 μžˆλ‹€. λͺ‡ ν•΄ μ „μ—” λ“œλΌλ§ˆμ—λ„ μ„ λ…€λ‹˜μ΄ λ‚˜μ™€ 인기λ₯Ό λŒμ—ˆλ‹€. μ™•κ½ƒμ„ λ…€λ‹˜. λͺ¨λ₯΄λŠ” 뢄듀이라도 인터넷에 κ²€μƒ‰ν•˜λ©΄ β€˜μ•„! 이거~’ 라고 ν•˜μ‹œλ¦¬λΌ λ―ΏλŠ”λ‹€. λ°”λ‘œ κ·Έ μ„ λ…€λ‹˜μ΄ 이 그림의 주제인 것이닀.

연도가 기둝된 κ·Έλ¦Ό

μš°λ¦¬λŠ” 이제 이 그림에 쓰인 연도에 μ’€ 더 μ£Όλͺ©ν•  ν•„μš”κ°€ μžˆλ‹€. 이 μ΄ˆλ³Έμ— 쓰인 κ°‘μ‹ λ…„ 이월은 1884λ…„ λ˜λŠ” 1944λ…„μ΄λΌλŠ” 계산이 λ‚˜μ˜¨λ‹€. λ―Όν™”λ₯Ό 처음 μ ‘ν•˜λŠ” μ‚¬λžŒλ“€μ€ 이 초본의 사진과 μ—°λ„λ§Œ 보고 2004년에 그렀진 것일 μˆ˜λ„ μžˆλ‹€κ³  μ£Όμž₯할지도 λͺ¨λ₯΄κ² μœΌλ‚˜, μš”μ¦˜ μž‘κ°€λ“€μ€ 이 μ΄ˆλ³Έμ œμž‘μ— μ‚¬μš©λœ ν¬λΌν”„νŠΈμ§€λ³΄λ‹€ 훨씬 쒋은 쒅이λ₯Ό μ“°κ³  μžˆμŒμ„ μ•Œλ¦°λ‹€. 이런 μ£Όμž₯이 λ‚˜μ˜¨λ‹€λ©΄ κ·Έ μ£Όμž₯ μžμ²΄κ°€ 초본의 λ³΄μ‘΄μƒνƒœκ°€ 그만큼 μ’‹λ‹€λŠ” 방증일 κ²Œλ‹€.
이제 연도λ₯Ό ν™•μ‹€ν•˜κ²Œ ν•˜κΈ° μœ„ν•΄ μž¬μ§ˆμ„ μ‚΄νŽ΄λ³΄λ„λ‘ ν•˜μž. 얇은 κ°ˆμƒ‰ ν¬λΌν”„νŠΈμ§€μ— ν•œμ§€κ°€ λ§λŒ€μ–΄μ Έ μžˆλ‹€. μš°λ¦¬λ‚˜λΌμ— 양지洋紙가 처음 μˆ˜μž…λœ μ‹œκΈ°λŠ” 1884년이닀. ν•˜μ§€λ§Œ 이 μ‹œκΈ°μ— μˆ˜μž…λœ μ–‘μ§€λŠ” 맀우 κ³ κΈ‰μ’…μ΄λ‘œ μΈμ‹λ˜μ—ˆμœΌλ©°, μˆ˜μž…λŸ‰μ΄ 적어 μ„œλ―Όλ“€μ΄ λ―Όν™”λ₯Ό 그릴 수 μžˆμ„ 만큼 널리 λ³΄κΈ‰λ˜μ§€λ„ μ•Šμ•˜λ‹€. κ·ΈλŸ¬λ―€λ‘œ 이 초본이 μ œμž‘λœ 것은 그림을 그릴 수 μžˆμ„ 만큼 양지가 널리 λ³΄κΈ‰λœ 1944λ…„λ„λΌλŠ” 결둠이 λ‚˜μ˜¨λ‹€.
그림을 μžμ„Ένžˆ μ‚΄νŽ΄λ³΄λ©΄ 쒅이 μ•žλ’€μ— 그림이 그렀진 것을 μ•Œ 수 μžˆλ‹€. 1944λ…„λ„λŠ” νƒœν‰μ–‘ μ „μŸμ— ν•„μš”ν•œ λ¬Όμžκ³΅κΈ‰μ„ μœ„ν•΄ 일본의 μˆ˜νƒˆμ΄ κ·Ήλ‹¨μ μœΌλ‘œ μ‹¬ν•˜λ˜ μ‹œκΈ°μ˜€λ‹€. λ¬Όμžκ°€ κ·€ν•˜λ˜ μ‹œμ ˆ μž‘κ°€κ°€ 그림을 그리닀 μ‹€μˆ˜λ₯Ό ν•˜μž 뒷면에 μƒˆλ‘œ κ·Έλ €μ„œ μ‚¬μš©ν•œ κ²ƒμœΌλ‘œ 보인닀. 초본 뒀에 λΆ™μ–΄μžˆλŠ” λ‘κΊΌμš΄ ν•œμ§€λŠ” 내ꡬ성 보강을 μœ„ν•΄ λ‚˜μ€‘μ— 뢙인 κ²ƒμœΌλ‘œ μΆ”μ •λœλ‹€.
μš°λ¦¬λŠ” 이 μ΄ˆλ³Έμ„ 톡해 μΌμ œκ°•μ κΈ° λ¬΄λ‹¨ν†΅μΉ˜μ™€ λ¬Έν™”ν†΅μΉ˜ μ†μ—μ„œλ„, 우리 민쑱의 μ „ν†΅μ‹ μ•™μ˜ 예λ§₯이 쑰용히 이어져 λ‚΄λ €μ™”μŒμ„ μ•Œ 수 μžˆλ‹€. 일제의 탄압에도 끈질긴 생λͺ…λ ₯으둜 μ§€κΈˆκΉŒμ§€ λ¬΄μ‚¬νžˆ μ „ν•΄μ Έ 온 무신도 초본처럼, 삢에 지칠 λ•Œλ§ˆλ‹€ 우리의 λ§ˆμŒμ†μ—λŠ” 우리민쑱 고유의 생λͺ…λ ₯이 흐λ₯΄κ³  μžˆμŒμ„ κΈ°μ–΅ν•˜κ³  μ”©μ”©ν•˜κ²Œ 올 ν•œν•΄λ₯Ό λ§žμ΄ν•˜μ‹œκΈΈ λ°”λž€λ‹€.

 

κΈ€ : 이닀정(κ°€νšŒλ―Όν™”λ°•λ¬Όκ΄€ ν•™μ˜ˆμ‚¬)

 

μ €μžμ— κ΄€ν•˜μ—¬

μ›”κ°„ λ―Όν™”

Leave a Reply

이메일은 κ³΅κ°œλ˜μ§€ μ•ŠμŠ΅λ‹ˆλ‹€. ν•„μˆ˜ μž…λ ₯창은 * 둜 ν‘œμ‹œλ˜μ–΄ μžˆμŠ΅λ‹ˆλ‹€