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오경 작가와 함께하는 문자도 그리기Ⅳ

정오경, <복을 짓다>, 2021, 한지에 분채, 금분, 70×45㎝
* 이 작품은 정오경 작가의 창작품입니다. 무단복제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문자도 그리기 마지막 시간으로 그려볼 작품은 정오경 작가의 창작품이다.
계명대학교 행소박물관 소장품을 모티프로 제작한 작품으로 도상을 바느질하여
붙인 듯한 질감, 천을 연상케 하는 바탕이 특징이다.

정리 문지혜 기자 사진 이주용 기자


초본작업


1
초본을 그린다.


밑색 칠하기


2
호분으로 새 뺨, 배 부분을 칠한다.


3
분채 황에 호분을 섞은 색으로 문자 바탕색을 칠하고,
분채 홍매로 띠 부분을 칠한다.


포인트 되는 부분 바림하기


4
도상을 바탕에 붙인 듯한 느낌을 표현하기 위해 도상의 테두리쪽은
분채 농황으로 바림하여 바깥쪽이 살짝 내려간 듯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5
웅황으로 문자도 내 도상 부분을 칠한다. 도상의 위치나 특징에 따라
바깥쪽만 바림하거나 외곽선만 그리는 경우가 있는데 원하는 방식으로
도상들을 표현한다.


6
웅황으로 새 배, 눈 옆 부분을 바림한다.


7
석채 산호로 닭 벼슬, 깃털, 꽃 등을 칠한다.


8
경면주사로 문자 도상을 칠한 뒤 마르고 나면 한 번 더 칠한다.
같은 색으로 다른 문자 도상도 칠한다.


9
분채 홍매, 양홍을 섞은 색으로 닭 벼슬, 꽃 부분을 바림한다.


먹 작업


10
먹물로 바탕을 칠한다.


11
번짐을 최소화하기 위해 물기를 뺀 먹으로 새 몸통을 칠한다.
새 날개의 외곽 부분은 여백으로 남겨둔다.


2차 바림 및 세부 묘사


12
분채 군청(밝은 군청)에 분채 녹청을 조금 섞은 색으로
새 어깨, 꼬리 부분을 바림한다.


13
③에 황토, 주, 황 등의 색상을 추가로 섞어 조금 더
진하게 만든 황색으로 새 얼굴, 배 부분의 털을 묘사한다.


14
분채 호분으로 새 날개 부분을 바림하고 꼬리 중앙과 눈 주변에
포인트를 준다.


15
웅황에 ③을 섞은 색으로 새 날개 끝 쪽, 새발을 바림한다.


16
분채 황토에 대자를 섞은 색으로 문자 내부의 도상들을 바림한다.
여기에 분채 연지, 혹은 경면주사를 섞은 색으로 다른 도상들도
바림한다.


선 작업


17
③에 분채 황토를 넣은 색으로 선을 그린다.
선을 그려 넣으면 전반적으로 그림의 톤이 어두워지므로 바탕색과
거의 차이가 나지 않을 만큼 선 색을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
송곳으로 붓을 세 갈래로 가른 뒤 붓끝에 물감을 묻혀 선을 긋는다.


18
세필로 선을 추가로 더 그으면 한층 촘촘한 천의 느낌을 연출할 수 있다.
분채 홍매 등 조금 더 진한 색을 섞은 색으로 포인트를 준다.


2차 바림 및 세부 묘사


19
먹물의 ⅓분량의 흑채를 먹물과 섞어 바탕을 2차 바림하여 도상
바깥으로 튀어나온 선 등을 깔끔하게 정리한다.
띠 모양대로 먹을 칠하다보면 띠 자국이 남을 수 있으므로
동시에 가로 방향으로 칠하여 얼룩이 남지 않도록 작업한다.


20
금분으로 도상의 띠 부분을 칠한다.
금이 너무 진할 경우 밑색이 보이지 않을 수도 있으므로
원하는 색이 보일 수 있을 정도로 금분의 농도를 조절한다.


21
금분으로 띠 아래쪽에 짧은 점선을 그려 넣어 바느질한 느낌을 연출한다.
선을 한 번만 그어서는 잘 보이지 않으므로 같은 부분을 3번 정도 긋는다.
새가 실을 물고 있듯 그리기 위해 새부리 쪽으로 실밥이 연결되듯
점선을 그린다. 선 작업시 미리 배접을 해놓으면 수월하다.


22
호분으로 새 눈동자, 깃털 등을 세밀히 묘사한다.


23
검은 바탕도 천의 느낌으로 표현하기 위해 농묵으로 자를 대고
선을 그린다. 전체적인 선의 방향을 통일할 수 있도록 그림의
중간 중간에 미리 선을 그려 둔 뒤 일정한 간격으로 선을 긋는다.
선을 그리기 쉽도록 종이를 받친 깔개 등은 미리 빼놓는 것이 좋다.



정오경 | 작가

2회의 개인전을 개최했고 월간민화 기획전 <화조화 today>를
비롯해 다수의 초대전, 그룹전에 참여했다.
현재 롯데백화점 본점, 현대백화점 신촌점, 겸재정선미술관에서
민화를 지도하고 있으며 복된 그림 우리 민화 연구소를 운영중이다.
문의 010-9766-9749


저자에 관하여

월간민화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