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간민화 창간 9주년 기념 특별기획전 <화원환생畵員還生>

오프닝 전경

현대 화원들이 선보인 궁중회화의 진수

월간민화가 지난 5월, 창간 9주년을 기념하는 특별기획전 <화원환생畵員還生>을 동덕아트갤러리 전관에서 성황리에 선보였다. 이번 전시는 ‘궁중회화’의 진면모를 보여주는 자리로 옛 도화서 화원들이 환생한 듯한 장엄하고 웅장한 작품세계가 펼쳐졌다. 25인의 현대판 도화서 화원들이 선보인 궁중회화의 아름다운 세계 속으로.

글 김송희 기자 사진 우인재 기자


전시 전경

월간민화가 지난 5월 24일(수)부터 5월 29일(월)까지 동덕아트갤러리 전관에서 창간 9주년 기념 특별기획전 <화원환생畵員還生>을 개최했다. 이번 전시에서는 전통 모사 부문에서 원숙한 기량을 갖춘 25인의 원로 및 중견 작가들이 궁중회화 대작大作을 대거 선보였다. 유정서 월간민화 발행인은 전시의 기획의도를 전하며 전시가 지닌 가치를 되짚었다.
“궁중회화는 궁궐의 그림으로 서민의 그림인 민화와 대척점에 서 있는 그림인 듯하지만 사실 의미와 조형적 특징에서 많은 부분을 민화와 공유하고 있습니다. 더불어 민화의 도상에 기준을 제시해 준 텍스트와도 같은 그림으로 민화를 올바르게 이해하기 위해서 반드시 거쳐야 할 산 같은 존재인 셈이죠. 이번 전시에서 궁중회화를 집중 조명한 이유입니다.”
이번 전시는 <책가도>, <십장생도>, <백수백복도>, <호렵도>, <정조대왕화성능행반차도>, <연화도>, <군선도>, <곽분양행락도>, <군록도>, <초상화>, <해상군선도>, <정조임금 행차도>, <군학도>, <화조도>, <모란도>, <일월오봉도>, <수군조련도>, <태평성시도>, <요지연도>, <서궐도>, <기명절지도>, <화훼도>, <백동자도>, <해학반도도>까지 궁중회화의 대표 화목을 쭉 훑어볼 수 있는 소중한 자리였다. 섬세하고 정교한 묘사와 고아함이 묻어나는 색감까지, 탄탄하고 견고한 필치에 많은 이들의 감탄과 호평이 이어졌다.

(좌) 전시 전경, (우) 인사말을 전하는 유정서 월간민화 발행인
화원환생을 축하하는 케이터링

궁중회화를 다시 보다

5월 24일(수) 오후 4시에는 오프닝 행사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김종규 문화유산국민신탁 이사장, 김쾌정 허준박물관장, 김용권 겸재정선미술관장, 정병모 한국민화학교 교장, 송창수 (사)한국민화협회 회장, 홍대희 (사)한국민화진흥협회 이사장, 김상석 우리한글박물관장, 신영숙 (사)한국전통민화협회 이사장, 김이숙 오매갤러리 대표, 허균 한국민예미술연구 소장, 김민 동덕여자대학교 교수, 공상구 가일아트 대표, 박은영 나비코끼리 대표 등과 송규태 화백을 비롯한 주요 민화작가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유정서 월간민화 발행인은 지난 9년의 시간을 돌아보며 남다른 소회를 전했다.
“월간민화가 창간 9주년을 맞이할 수 있었던 것은 곁에서 지지해주시고 격려해주신 분들이 계셨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었습니다. 민화계의 발전을 위해 고군분투해왔던 시간이었는데요. 처음 출발할 때의 그 두렵고 떨리는 마음으로 돌아가서 앞으로도 민화계의 발전을 위해 힘쓰고 노력하겠습니다.”

전시 전경
제3회 월간민화 어워즈에서 ‘오늘의 작가상’을 수상한 송진석 작가

이어 제3회 월간민화 어워즈 수상이 진행됐다. 월간민화는 올 한 해 귀감이 될 만한 작품 활동을 선보인 작가에게 ‘오늘의 작가상’을, 헌신적인 노력으로 민화계 발전에 기여한 인물에게 ‘공로상’을 수여했다. 제3회 월간민화 어워즈 ‘오늘의 작가상’에는 송진석 작가가 선정되었으며, ‘공로상’에는 유미나 한국민화학회 회장이 이름을 올렸다. 이번 심사에는 김용권 겸재정선미술관장, 김이숙 오매갤러리 대표, 안호숙 갤러리 향원재 대표, 김은희 한남대학교 겸임교수, 이규완 민화작가가 심사위원으로 참여했다. 유미나 한국민화학회 회장에게는 상패와 순금제 행운의 열쇠가, 송진석 작가에게는 그와 더불어 오매갤러리 초대개인전 기회가 함께 주어진다. 한편, 6월 25일(목) 오후 2시에는 윤진영 한국학중앙연구원 수석연구원이 ‘궁중회화, 조선화원들의 위대한 감각’이란 주제로 특강을 진행해 이번 전시가 지닌 의미와 가치를 되짚었다. 월간민화 창간 9주년 기념전으로 진행된 이번 전시는 민화와 대척점에 서 있는 듯 보였던 궁중회화를 보다 올바른 시각으로 보고 깊이 이해할 수 있는 소중한 계기가 되었다.

월간민화 창간 9주년 기념 특별기획전 <화원환생畵員還生> 참여작가와 주요 내외빈

전시에 참여한 작가는 다음과 같다.
송규태, 권정순, 금광복, 김명분, 김선미, 김자경, 노윤숙, 문명화, 박수학, 방희원, 서민자, 신영숙, 엄재권, 유재숙, 윤명섭, 윤인수, 이기순, 이맹자, 이선구, 이영숙, 이정동, 전정혜, 정귀자(승희), 정은, 정필연 작가.


저자에 관하여

월간민화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