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화 녹여낸 K-패션, 세계무대에 서다

양해일 디자이너, 파리에서 19 S/S 패션쇼 개최

패션 브랜드 ‘HEILL(이하 해일)’이 지난 9월 30일 파리 르 브리스톨(Le Bristol) 호텔에서 19S/S 패션쇼를 개최했다. 매 시즌 한국의 민화를 패션으로 승화한 컬렉션을 세계무대에 선보이며 K-패션을 선도하는 양해일 디자이너는 이번 19S/S 파리 패션위크를 통해 다시 한 번 한국의 민화 디자이너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패션쇼는 해일이 파리 르 브리스톨 호텔에서 진행하는 네번째 컬렉션이다. 샤넬, 디올 등 명품브랜드 외에는 외국브랜드의 쇼를 오픈하는 경우가 거의 없는 르 브리스톨 호텔에서 진행하는 쇼인 만큼, K-패션을 대표하는 한국 디자이너로서 그 의미가 크다.


저자에 관하여

월간민화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