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윤희 작가와 함께하는 기명도 그리기 Ⅲ

기명도 그리기 마지막 시간으로
근대 서화의 거장 심전 안중식의 <기명절지도>를 그려본다.
바탕 작업부터 기물별 세밀한 묘사 방식까지 기명도 그리기 노하우를 찬찬히 들여다보며
나만의 기명절지도를 구상해보자.


초본 그리기


① 연한 먹이나 먹에 봉채 대자를 섞어 초본을 그린다.
먹선이 너무 진하다면 자칫 그림의 분위기를 어둡게 만들 수 있으므로
각 기물, 식물에 맞는 색으로 외곽선을 마무리할 수 있도록
초본은 연필로 그리듯 연하게 그리도록 한다.

바탕색 칠하기


② 청동기물, 물병, 연근 부분의 밑색은 봉채 황토, 호분을 섞은 색으로
칠하고 알뿌리, 흙더미, 철제 기물 부분은 봉채 황토, 대자, 먹을 조색해
칠한다.


③ 연꽃 줄기와 연잎, 받침대 부분은 봉채 녹청, 호분, 황토를 조색해
칠하고 연잎 윗면과 연밥 윗부분은 봉채 녹청, 황토, 황을 조색해 칠한다.
물병에 꽂힌 풀은 봉채 황토로 칠한다.


④ 연꽃은 호분에 양홍을 조금 넣은 색으로 채색한다.

바림하기


⑤ 연잎 앞면, 연밥은 봉채 녹청과 대자로 바림한다.


⑥ 물병 속 물과 수초는 연잎과 동일하게 조색하되 묽게 바림한다.
물병 속에 바깥이 비치는 모습을 표현할 때 묘사가 자연스러우므로
물병 안을 모두 바림하지 말고 물이 찰랑거리는 경계선 부분만
살짝 포인트를 준다.
연잎 뒷면이나 줄기의 푸른 부분은 봉채 녹청, 대자를 섞어 바림하고,
황색 부분은 봉채 황토로 바림한다.


⑦ 물병 속 수초의 경우 ⑥의 색을 농도를 달리해 묘사한다.
전체적으로 연한 색의 수초를 그린 뒤 진한 색으로 한 번 더 그리거나,
반대로 애초에 진한 색으로 수초를 그린 뒤 붓에 물을 더해
주변 수초를 그려넣는 방식으로 거듭 반복해서 그리면
자연스레 그라데이션 효과를 줄 수 있다.


⑧ 연꽃은 봉채 연지, 주홍을 조색해 바림한다.
이때 꽃봉오리 부분은 진하게, 꽃잎을 피워낸 경우
한층 연한 색으로 바림한다.
활짝 핀 연꽃의 경우 중심 부분을 한층 진하게 바림하는 등
각 부분마다 강중약을 달리하면 그림의 완성도를 높일 수 있다.


⑨ 양철기물과 흙더미 부분은 봉채 황토, 대자, 먹을 조색해 바림하고
청자받침은 봉채 녹청, 대자를 섞은 색으로 바림한다.
알뿌리는 바탕색에 먹을 조금 더 넣은 것으로 바림한다.


⑩ 물병 받침은 봉채 대자로 바림하고,
받침대 안쪽 구멍은 봉채 대자와 먹을 섞은 색으로 채색한다.


⑪ 꽃봉오리 밑부분은 봉채 녹청에 호분을 섞어 푸르스름하게 표현하고,
꽃받침은 봉채 황토, 대자, 먹을 섞어 바림한다.


⑫ 물병 속 풀잎은 봉채 대자로 바림한다.
이때 줄기와 연결된 풀잎 밑부분을 진하게 바림하면
풀이 매달린 모습을 더욱 실감나게 표현할 수 있다.

마무리 작업하기


⑬ 연꽃 외곽선은 2차 바림한 색상에 대자를 조금 더 넣은 색으로 그린다.


⑭ 연잎, 연밥, 줄기 외곽선 및 가시는
2차 바림한 색상에 농도를 진하게 하여 그린다.
가시의 경우 작품의 크기가 작으므로 점으로 표현했다.
그림의 사이즈가 크다면 깨모양으로 묘사한다.


⑮ 연줄기를 묶은 끈은 먹, 봉채 대자, 황토를 조색해 그리고
기물의 문양과 외곽선, 알뿌리 털, 연근 외곽선 등은
봉채 대자, 황토, 먹을 조색해 그린다.


⑯ 연밥 구멍은 호분으로 밑선을 그어 산뜻하게 표현하고,
연밥에 달린 꽃술은 봉채 황, 대자를 섞은 색으로 찍어 완성한다.



정리 문지혜 기자 사진 이주용 기자

저자에 관하여

월간민화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