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윤희 작가와 함께하는 기명도 그리기 Ⅱ

기명도 그리기 두 번째 시간에는 여러 색상의 꽃, 괴석, 기물 등 한층 다채로워진 소재를 그려보도록 한다.
청동기를 포함해 자기, 나무 등 여러 소재별 바림 방식과 더불어 그림을 멋스럽게 완성할 수 있는 알짜팁까지
꼼꼼히 살펴보자.


초본 그리기


① 먹에 봉채 대자를 섞어 초본을 그린다.

바탕색 칠하기


② 기물, 대나무 받침대, 무, 개구리 부분은 봉채 황토, 호분을 조색한 뒤
채색하며 괴석의 경우 소량의 봉채황토에 호분을 섞은 색으로 채색한다.
화분, 흰 국화, 밤 끝은 호분으로 바탕을 칠한다.


③ 노란 국화의 경우 봉채 황, 호분, 붉은 국화는 봉채 양홍, 호분,
붉은 이파리 부분은 호분, 봉채 주, 소량의 대자를 섞어 칠한다


④ 연한 녹색잎, 연잎은 봉채 백록, 황토, 대자를 섞어 채색하고 진한
초록잎과 가시가 달린 밤송이 껍질은 봉채 녹청, 황토, 대자를 섞어 칠한다.
봉채 황토, 대자, 먹을 섞어 나뭇가지와 밤송이를 채색하는데
나뭇가지는 황토, 밤송이는 대자의 비율을 높여 채색한다.


⑤ 무꽃의 바탕은 봉채 군청에 황토를 살짝 넣어 칠한다.
가운데 꽃술은 호분을 찍어 표현한다.

1, 2차 바림하기


⑥ 괴석과 화분은 봉채 녹청, 군청을 섞어 바림하되 화분의 경우 군청을
더 넣어 조색한다. 화분을 칠할 때는 균열이 간 부분 및 모서리를 중심으로
1차 바림한다.
화분 위의 풀은 봉채 녹청, 대자를 섞어 바림하며 1차 바림색이 마르고
나면 같은 색으로 한 번 더 채색해 진한 느낌이 나도록 2차 바림한다.


⑦ 기물은 봉채 대자, 황토, 먹을 섞은 색으로 기물의 튀어나온 부분,
들어간 부분 등 입체감을 고려해 1차 바림한 뒤 봉채 대자, 먹을 더해
2차 바림한다.
3차 바림 때에도 대자와 먹을 조금 더 넣도록 한다.


⑧ 대나무 받침대는 봉채 황토, 녹청, 대자를 조색해 바림한다.
대나무의 마디를 중심으로 색의 강약을 조절해 대나무의 둥근 마디 모양을
표현한다.


⑨ 개구리, 밤송이 껍질, 연잎은 봉채 녹청, 대자를 섞어 칠하되
연잎은 녹청, 밤송이 부분에는 대자의 비율이 더 많이 들어가도록 섞는다.


⑩ 무의 1차 바림색은 봉채 주홍, 소량의 대자, 2차 바림색은 1차색에
먹을 조금 더 넣은 색을 사용한다.


⑪ 노란 국화는 봉채 황, 황토, 하얀 국화는 봉채 군청에 약간의 호분과 황토,
붉은 국화는 봉채 연지, 주홍을 조색해 바림한다.


⑫ 무꽃은 바탕색에 봉채 감청을 섞어 바림하되 바깥쪽에 점을 찍고
안쪽으로 바림한다.


⑬ 국화꽃 옆 붉은 잎은 봉채 황토, 주홍, 백록색 잎은 봉채 녹청, 대자,
초록잎은 녹청과 대자를 섞어 바림한다.

마무리 작업


⑭ 대나무의 표면을 표현하기 위해 봉채 황토, 먹, 소량의 녹청과 대자를
섞어 점점이 찍는다. 외곽선도 같은 색으로 그린다.


⑮ 괴석의 경우 봉채 감청, 대자, 먹을 섞어 외곽선, 표면의 풀, 태점을
그린다.


⑯ 화분의 외곽선 부분은 6번의 색에 감청을 비율을 조금 더 많이 넣어
그린다. 이때 화분의 모퉁이 부분을 강조하면 기물의 입체감을 돋보이게
표현할 수 있다. 호분으로 균열이 간 화분의 사이사이에 빛이 반사되는
부분을 바림한다.


⑰ 꽃선의 경우 흰 국화는 봉채 감청, 황토, 호분을, 붉은 국화는 봉채 연지,
황토, 노란 국화는 봉채 황황토, 대자, 무꽃은 봉채 감청에 소량의 대자를
넣어 그린다. 붉은 나뭇잎 선은 봉채 주홍, 대자, 초록잎은 봉채 녹청,
대자를 섞어 그린다.


⑱ 밤송이와 나뭇가지의 외곽선을 그릴 때는 봉채 대자와 먹, 밤송이 껍질
부분과 개구리 외곽선은 봉채 녹청, 황토, 대자, 무의 경우 봉채 대자와
주홍을 섞어 선을 그린다.


⑲ 봉채 대자, 황토, 먹을 섞어 기물의 문양, 외곽선을 그리고 손잡이
부분을 채색한다.


⑳ 꽃술의 경우 흰 국화에서는 봉채 대자, 검정, 무꽃에는 봉채 황, 황토를
섞은 색으로 그려 마무리한다.



정리 문지혜 기자 사진 이주용 기자

저자에 관하여

월간민화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